본문 바로가기

밝은마루의 일상/밝은마루의 잡담

키보드 손목 받침대 꼭 써야만 할까?

반응형

오늘은 집에서 사용 중인 키보드 손목 받침대에 대해 리뷰를 해 볼까 합니다. 처음 기계식 키보드를 입문하게 된 계기가 벌써 5년도 더 된 이야기가 된 것 같습니다. 우연히 회사에서 친한 개발자와 야근을 하다 개발자가 사용 중인 기계식 키보드를 쳐보고 키캡을 타건했을 때 그 소리가 너무 좋아서 빠져들게 된 것이 시작이었습니다.

 

 

그 이후 같이 일하는 팀원이 기계식 키보드를 구입하고 선물로 받게 된 것이 키보드 손목 받침대 일명 팜 레스트를 쓰게 된 계기가 되었습니다. 기계식 키보드 및 회사에서 사용 중인 무접점 키보드는 높이가 조금 높은 것이 특징입니다. 그래서 오랫동안 문서 작업이나 코딩 작업을 하게 되면 손목에 통증이 발생하는 단점도 일부 있습니다.

 

기존에 사용했던 키보드 손목 받침대도 원목의 나무로 된 제품이었는데 해당 제품을 회사에서 사용하다 보니 집에서 사용하는 기계식 키보드를 그냥 사용하려니 불편함이 가중되어 구입하게 된 제품이 바로 " 제닉스 손목 받침대 "입니다. 포털 사이트에서 검색해 보면 1만 원 내외 가격으로 구입을 할 수 있었는데, 개인적으로 사실 나무 하나에 무슨 이렇게 가격이 비쌀까? 하는 의구심도 있었습니다.

 

제닉스 키보드 손목 받침대를 처음 사용해 보았을 때 가장 좋았던 점은 위 사진에서도 보는 바와 같이 각도가 내려갈수록 조금씩 낮아지는 각도를 하고 있어서 기존에 사용했던 손목 받침대처럼 평평한 제품보다 훨씬 키보드를 타건 할 때 손이 더 편안한 것이 특징입니다.

 

제품 뒷면은 이렇게 고무 패드가 붙어 있습니다. 지금 제가 집에서 사용 중인 책상이 유리로 상판이 되어 있어 고무 패트가 없을 경우 미끄러지는 현상이 발생할 수 있었는데 생각하지도 못한 세밀한 부분에서 만족감이 아주 좋습니다.

 

키보드 손목 받침대를 사용했을 경우와 그렇지 않을 경우를 비교해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유관상으로 비교해봐도 키보드 손목 받침대가 없는 경우가 손목이 꺾여 오랫동안 키보드를 타이핑할 경우 손목에 무리가 갈 수 있는 자세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처음에 기계식 키보드를 구입했을 때만 해도 이렇게 제가 키보드 덕후가 될지는 상상도 못 했습니다.

 

 

회사에서 사용 중인 무접점 키보드 리얼포스 R2 키보드가 저소음 모델이라 키캡을 눌렀을 때 도각 도각 초콜릿 부러지는 소리도 덜하고 키보드 타건하는 맛이 덜 한 것 같아 최근 해피해킹 하이브리드를 추가로 구매했습니다. 아직 해외에서 배송이 되지 않아 오매불망 기다리고 있습니다만, 해피해킹 키보드가 작은 사이즈의 키보드라 거기에 맞는 키보드 손목 받침대를 구입했는데 그 제품 역시 도착하면 리뷰를 다시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혹시라도 문서 작업 또는 장시간 키보드를 사용하는 분들이라면 키보드 제품에 따라 상이하겠지만 저와 동일한 기계식 키보드 또는 무접점 키보드를 사용하신다면 가격 대비 질 좋은 해당 키보드 손목 받침대를 꼭 추천드립니다.

 

* 해당 제품은 본인이 직접 구매하여 작성한 후기입니다.

 

 

반응형